지역활성화

 

지난 11월 27일,

EBS ‘건축탐구 집’이라는 프로그램에서 ‘나 혼자 산다’라는 제목으로 혼자 사는 사람들을 찾아가는 내용이 방영되었다.

마포구에서 협소주택을 만들어 본인의 사무실과 집, 그리고 도시민박을 운영하는 한 건축가가 소개되었고,

...

 

청년주거를 응원하는 자리

 

이번 주에 청년을 입주자로 맞이하기 위해 한창 새롭게 단장중인 월곡동의 한 주택에서 뜻깊은 행사가 있었다.

운영기관인 사회적기업 녹색친구들과 협동조합 마을과집 등과

보증금...

 

지난 10월 25일 문화일보에서 “부실 사업자에게 맡긴 서울시 사회주택”이라는 기사(http://www.munhwa.com/news/view....

 

 

사회주택은 사회적약자를 위해 공익적 민간부문이 공급하는 장기 임대주택이다. 국제적으로나 국내 지자체 조례상 다양한 사회적가치를 담는 정의가 존재하지만 한국적 현실에서는 저소득 청년 등 주거약자, 사회적경제조직으로 대표되는 민간 공급주체, 소유가 아닌 부담가능한...

근래 한국에서 꽤 근사한 주상복합아파트에는 랜드마크 (landmark)라는 수식어를 붙이곤 한다. 사전적으로는 역사적인 건조물이나 신성한 사람의 출생이나 매장과 연관된 장소를 의미하던 단어가 현대에 들어서는 특정 도시의 이미지를 만드는 건축물을 의미하는 용어로 사용된다. 서울의 서울타워, 광화문...